강다니엘, 24일 컴백 확정..첫 메시지는 ‘The Story’

0

202205020821419938.jpg

[파이낸셜뉴스]  1년 만에 돌아오는 강다니엘이 드디어 컴백 관련 첫 메시지를 전했다.

커넥트엔터테인먼트는 2일 공식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The Story 트레일러’를 공개했다. 최근 미국 그래미를 통해 컴백 소식이 전해진 이후 본격적인 카운트다운을 알리는 신호탄이다.

1분 30초 분량의 트레일러는 장면마다 강렬한 인상을 준다. 하나의 통로로 연결된 방을 지날 때마다 강다니엘의 다양한 모습이 흥미롭다. 끝무렵 ‘The Story’라고 새겨진 책, 긴 책상 위에 줄지어 있는 빈 종이들, 그리고 모든 이야기는 영감을 준다는 ‘Every story inspires a generation’의 구절은 깊고 진한 여운을 남겼다.

컴백은 24일로 확정됐다. 지난해 4월 미니앨범 ‘Yellow’ 이후 13개월 만이다. 지난해 음악성과 퍼포먼스에서 압도적인 존재감을 각인시켰던 ‘PARANOIA’, ‘ANTIDOTE’에 이은 후속작이라서 기대감이 높아진다.

또 다른 세부 정보는 물음표로 남아 궁금증을 자아낸다. 솔로 데뷔 이래로 세 장의 ‘COLOR’ 시리즈 미니앨범을 발매해온 강다니엘이 이번에는 어떠한 형태로 돌아올지 뜨거운 조명이 집중된다.

강다니엘의 컴백은 지난 4월 미국 그래미 ‘프레스 플레이’를 통해 처음 알려져 비상한 주목을 받았다. K팝 솔로 아티스트로는 최초이며, 강다니엘의 글로벌 잠재력을 그래미가 인증해준 셈이다. 이번 컴백이 더욱 기대되는 요소 중 하나다.

커넥트엔터테인먼트는 "오랜 시간 기다려준 팬을 위해 컴백 시그널을 다소 일찍 드린다. 기존 방식보다 더 다양하고 흥미로운 소통을 기획하고 있다. 컴백을 페스티벌처럼 다같이 즐기는, 의미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yccho@fnnews.com 조용철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