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다미 이어 신시아 ‘마녀2’ 6월15일 개봉

0

202205031013348488.jpg

[파이낸셜뉴스]  2018년 여름 극장가 화제작 ‘마녀’의 후속편인 ‘마녀 2’가 6월 15일 개봉을 확정했다. 

투자배급사 NEW는 3일 ‘마녀2’의 개봉을 알리고, 론칭 포스터와 글로벌 포스터를 공개했다.

‘마녀 2’는 초토화된 비밀연구소에서 홀로 살아남아 세상 밖으로 나오게 된 ‘소녀’ 앞에 각기 다른 목적으로 그녀를 쫓는 세력들이 모여들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액션 영화.

이번에 공개된 론칭 포스터는 피 묻은 실험복을 입고 각종 튜브에 연결된 실험체의 모습으로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낸 ‘소녀’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특히, 김다미에 이어 무려 1408:1의 경쟁률을 뚫고 발탁된 신시아가 새로운 마녀로 분한 모습이 공개되어 기대감을 더한다.

“모든 것의 시작”이라는 카피는 ‘마녀 유니버스’ 기원에 대한 단서를 예고하며 궁금증을 자아낸다. 함께 공개된 글로벌 포스터는 방독면을 쓴 채 ‘소녀’ 앞에 나타난 정체불명의 무리를 보여준다. 

‘신세계’ ‘마녀”낙원의 밤’까지 ‘장르영화 마스터’로 자리매김한 박훈정 감독과 ‘마녀’ 오리지널 제작진이 다시 한번 의기투합한 영화다.

신예 신시아를 비롯해 박은빈, 서은수, 진구, 성유빈 그리고 조민수, 이종석, 김다미가 출연한다.

jashin@fnnews.com 신진아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