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오늘 엠넷 ‘엠카운트다운’에 뜬다

0

202205120939020327.jpg

[파이낸셜뉴스]  엠넷 ‘엠카운트다운’ 라인업이 공개됐다. 오늘(12일) 방송되는 ‘엠카운트다운’에서는 임영웅, 정세운, 싸이퍼(Ciipher)의 컴백 무대가 음악방송 최초로 공개된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의 컴백 무대도 만나볼 수 있다.

먼저 솔로 가수 최초이자 트로트 가수 최초로 초동 밀리언셀러에 등극한 임영웅이 출격한다. 임영웅은 정규 1집 ‘아임 히어로(IM HERO)’를 발매하고 오늘 ‘엠카운트다운’에서 신곡 ‘다시 만날 수 있을까’ 무대를 최초 공개한다.

정세운은 오늘 ‘엠카운트다운’에서 신곡 ‘롤러 코스터(Roller Coaster)’ 무대 첫 선을 보인다. ‘롤러 코스터’는 정세운 특유의 스윗한 가성이 돋보이는 후렴구의 멜로디가 인상적인 곡으로, 작사가 김이나가 손길을 더해 완성도를 높였다. 

보이 그룹들의 무대도 놓칠 수 없다. 먼저 싸이퍼의 컴백 무대가 최초 공개된다. 싸이퍼는 세 번째 미니앨범 ‘더 코드(THE CODE)’를 발매하고 오늘 ‘엠카운트다운’에서 타이틀곡 ‘페임(Fame)’ 무대를 공개한다. .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컴백 무대도 출격 준비를 마쳤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타이틀곡 ‘굿 보이 곤 배드(Good Boy Gone Bad)’ 및 수록곡 ‘트러스트 펀드 베이비(Trust Fund Baby)’ 두 곡의 무대를 선사한다. 

한편 우즈(WOODZ, 조승연), 아이콘, 르세라핌 등 아티스트들과 함께하는 이번 주 ‘엠카운트다운’은 오늘(12일) 오후 6시에 방송된다. 

jashin@fnnews.com 신진아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