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1★종합] “감성→발랄” 계절 감각 찾은 러블리즈, ’11월 가요대전’ 참전

0
201711141720105817.jpg

걸그룹 러블리즈가 14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세 번째 미니앨범 ‘폴 인 러블리즈(Fall in Lovelyz)’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2017.11.14./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201711141720106987.jpg

걸그룹 러블리즈 유지애(왼쪽부터), 진, 베이비소울, 서지수가 14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세 번째 미니앨범 ‘폴 인 러블리즈(Fall in Lovelyz)’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2017.11.14./뉴스1 © N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러블리즈가 사랑스러운 감성을 담은 앨범으로 돌아왔다.

14일 오후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는 러블리즈 미니 3집 ‘폴 인 러블리즈’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러블리즈는 신곡 무대를 선보였으며 새 앨범과 관련한 에피소드 역시 공개했다.

이날 러블리즈는 신곡 ‘폴린’, ‘스포트라이트’, ‘종소리’ 등 신곡으로 무대를 꾸몄다. R&B 업템포의 곡 ‘폴린’은 잔잔한 사운드에 얹어진 멤버들의 청아한 음색이 돋보였으며 ‘스포트라이트’는 일렉트로닉 사운드가 귀를 사로잡았다. ‘종소리’는 밝고 경쾌한 분위기의 무대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러블리즈는 이번 컴백을 위해 만반의 준비를 했다고 밝혔다. 특히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스타일링에 신경을 썼다고 말했다. 서지수는 "데뷔 후 처음 금발에 도전했다. 이 색을 내는데 많은 시간이 걸렸다. 새로운 모습을 좋아해 줬으면 한다. 진은 단발머리에서 긴 머리를 시도했는데 너무 예뻐졌다"고 변화한 부분을 설명했다. 이어 이미주가 "지애 언니는 붉은 머리로 염색했고 나는 흑발로 변신했다. 개개인의 변신이 있었다"고 하자 류수정은 "아름다워졌다"고 칭찬했다.

또한 베이비소울은 이번 미니 3집이 데뷔 3주년 즈음 발매한 앨범이라며 "이 앨범이 러블리즈에게도 러블리너스에게도 새로운 출발점이 됐으면 한다"고 했다. 케이는 "미니 3집이 추운 겨울 따뜻함을 드릴 수 있을 것 같다"고 앨범에 대해 말했다.

특히 멤버들은 타이틀곡 ‘종소리’에 기대를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류수정은 이 곡에서 멤버 유지애의 파트가 ‘킬링 파트’라며 주목해 봐달라고 전했다. 베이비소울은 안무에 신경을 많이 썼다고 설명했으며 멤버들은 경쾌한 곡의 분위기가 특징이라고 해 기대감을 높였다.

러블리즈는 지난 12일 데뷔 3주년을 맞았다. 미니 3집 ‘폴 인 러블리즈’는 데뷔 3주년 즈음에 발매하는 음반인 것. 멤버들도 이번 앨범이 의미가 깊다고 전했다. 케이는 "데뷔 3주년에 컴백을 해 뜻깊다. 사랑을 받은 만큼 돌려드리고 싶다"고 했으며, 진은 "초심으로 돌아가 열심히 하겠다"며 90도 인사를 해 눈길을 끌었다.

러블리즈는 트와이스 등 최근 활동 중인 타 걸그룹과 어떤 차별점을 가지고 있는지에 대해서 사견을 밝히기도 했다. 류수정은 "우리만의 사랑스럽고 설레는 음악이다. 매력이 있는 것 같다. (이번 노래로) 다가오는 겨울 설레는 우리의 마음을 표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답했다. 또한 유지애는 앞으로도 러블리즈만의 매력을 끊임없이 보여주고 싶다고 밝혔다.

러블리즈의 미니 3집은 겨울의 감성을 가득 담은 곡들로 채워졌다. 지난 5월 발표한 곡 ‘지금, 우리’에 이어 계절의 분위기와 어울리는 곡을 발표한 것. 계절 감각을 찾은 러블리즈가 ’11월 가요 대전’에서 성과를 거둘 수 있을지 기대를 모은다.

한편 러블리즈는 14일 오후 6시 미니 3집 ‘폴 인 러블리즈’를 발매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