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동열호, 대만전 지그재그 타선…정현 전진배치

0
201711171841489974.jpg

대한민국 야구대표팀이 17일 일본 도쿄돔에서 2017아시아프로야구챔피언십(APBC) 예선 2차전 대만과의 경기를 앞두고 가볍게 몸을 풀고 있다. 2017.11.17/뉴스1 © News1 황기선 기자

(도쿄=뉴스1) 정명의 기자 = 선동열 야구대표팀 감독이 반드시 승리가 필요한 대만과의 2차전에서 타순에 변화를 줬다. 좌타자와 우타자가 반복되는 지그재그 타선이다.

2017 아시아프로야구챔피언십(APBC)에 출전하는 한국 야구대표팀은 17일 오후 7시 일본 도쿄돔에서 대만과 대회 2차전을 치른다.

대만을 맞아 선 감독은 1번부터 9번까지 좌우가 반복되는 타선을 내놓았다.

일본과의 개막전에서 5출루로 맹활약한 박민우(2루수)는 이날도 1번으로 나선다. 좌타자 박민우에 이어서는 우타자 정현이 나온다. 지난 경기에서 2타수 1안타 1삼진 1볼넷을 기록한 정현(3루수)은 6번에서 2번으로 전진배치됏다.

중심타선에는 변화가 있었다. 3~4번에 좌타 구자욱(우익수)과 우타 김하성(유격수)은 같다. 다만 일본전에서 2번타자로 나섰던 이정후(중견수)가 5번으로 내려가 클린업 트리오를 이룬다.

우타 김성욱(좌익수)이 6번으로 선발 출장하며 하주석(1루수)과 한승택(포수), 최원준(지명타자)이 뒤를 이어 나온다.

포지션에는 김성욱이 안익훈을 대신해 출전한 것을 제외하고는 변동이 없다.

한편 이날 한국은 임기영, 대만은 천관위(지바 롯데)가 선발 등판한다.

◇ 한국 야구대표팀 선발 라인업

박민우(2루수)-정현(3루수)-구자욱(우익수)-김하성(유격수)-이정후(중견수)-김성욱(좌익수)-하주석(1루수)-한승택(포수)-최원준(지명타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