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독일 유학 중 차별 겪어“…시청자 감동시킨 경험담

0

202208030824240426.jpg

[파이낸셜뉴스]  가수 김호중이 오은영과 함께 다문화가정 아이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감싸 안았다. 김호중은 지난 2일 오후 11시 방송된 KBS2 ‘오케이? 오케이!’에 출연해, 오은영과 함께 상담을 필요로 하는 사연자들과 만났다.

이날 김호중은 다문화 어린이 합창단을 만나 많은 아이들의 고민을 들으며, 진정성 어린 위로를 통해 힐링을 선물했다. 김호중은 일상에서 차별을 겪는 다문화 가정 아이들의 이야기를 들으며 시선을 떼지 못하는 모습으로 눈길을 모았다.

차별에 대한 시선에 힘들어도 씩씩한 아이들의 모습에 김호중은 “우리 어린이분들은 훗날 성인이 되었을 때 좋은 영향력을 줄 수 있는 사람들이 될 것 같다”며 시청자들의 공감을 불러일으켰다.

이후 불합리한 점은 꼭 말해야 한다는 오은영의 솔루션이 이어지자 김호중은 독일 유학 당시 서툴렀던 독일어로 차별을 경험했던 일화를 털어놨다. 김호중은 “용기를 내 제가 올바른 얘기를 하니까 다른 사람들도 제 편을 들어줬다”고 경험담을 전하며 상담을 풍성하게 이끌었다.

이처럼 ‘오케이? 오케이!’에서 시청자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어루만진 김호중은 최근 클래식 정규 2집 ‘PANORAMA’(파노라마)로 70만장에 육박하는 초동 판매량을 달성, ‘트바로티’의 파워를 또 한 번 과시했다.

yccho@fnnews.com 조용철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