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자영, 새로운 감각 품은 신보 ‘마지막은’ 발매…짙은 감성 예고

0

202208031114293026.jpg

싱어송라이터 서자영이 저녁 감성으로 다가올 예정이다.

서자영이 오늘(3일) 오후 6시 새로운 싱글 ‘마지막은 (In The End)’을 발매한다. 지난 5월 싱글 ‘숨’을 발매한 이후 약 세 달만의 컴백으로 이전 곡에 비해 더 진해진 아련한 감성으로 돌아올 예정이다.

서자영은 앨범 발매에 앞서 타이틀곡 ‘마지막은’의 뮤직비디오 티저를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은 감성적인 피아노와 기타 사운드와 함께 서자영의 허밍이 잔잔하게 깔리며 듣는 이의 귀를 사로잡는다.

이번 티저 영상은 노을이 물드는 어스름한 저녁 도시의 풍경을 애니메이션으로 그려내, 따뜻하면서도 쓸쓸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화면은 차츰 줌아웃 되며 방 안의 모습을 조명, 협탁의 시계와 함께 마치 시계추처럼 움직이는 블라인드 줄을 강조하며 의미심장한 메시지를 암시했다. 또한 잔잔하게 파고드는 쓸쓸한 짙은 감수성으로 서자영만의 독보적인 음악적 색깔을 기대하게 만들었다.

특히 이번 싱글에는 이례적으로 타이틀곡의 데모 버전이 수록된다. 타이틀곡과는 또 다른 서자영의 깊은 감성을 오롯이 느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서자영의 새로운 싱글 ‘마지막은’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는 오늘(3일) 저녁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