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전선’ 설경구 “여진구 캐스팅된 후에야 사인했다”

0
201508251425322943.jpg

설경구가 여진구에 대한 믿음을 드러냈다.

25일 오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서부전선'(감독 천성일) 제작보고회에는 천성일 감독을 비롯해 배우 설경구, 여진구 등이 참석했다.

이날 설경구는 "영광이라는 인물은 여진구였다. 시나리오를 받고 사인을 안 하고 여진구를 캐스팅 해주면 하겠다고 했다"며 "여진구가 사인한 것을 확인하고 나도 사인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설경구는 극 중 남한군 쫄병 남복을, 여진구는 북한군 쫄병 영광 역을 맡았다.

한편 ‘서부전선’은 농사 짓다 끌려온 남한군과 탱크는 책으로만 배운 북한군이 전쟁의 운명이 달린 비밀문서를 두고 위험천만한 대결을 벌이는 내용을 그린 영화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