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준열, 그린피스 해양탐사선 ‘레인보우 워리어 3호’ 승선 앞둬

0

201711271741087059.jpg

배우 류준열이 아시아 셀럽 최초로 그린피스 해양 탐사선 ‘레인보우 워리어 3호’에 승선한다.

27일 류준열의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류준열이 지난 24일 국제환경단체 그린피스 서울 사무소를 직접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날 류준열은 남극 보호를 위한 그린피스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천만원의 후원금을 전달한 것은 물론, 그린피스 액션 코디네이터의 진행 아래 선상 문화와 ‘환경 감시선 활동을 위한 기본 교육(On Board Induction to Greenpeace Ships Course-ISC)’ 사전 점검을 받았다.

또한 류준열은 그린피스 서울사무소에서 그린피스 캠페인을 알리는 네이버 V스팟 라이브를 진행해 화제가 됐다. 해양 플라스틱 오염을 알리는 그린피스 서명 캠페인을 알리며, “지구를 사랑하는 건 거창한 일이 아니다. 작게나마 환경 보호에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에서 이번 ISC 일정을 결정했다. 함께 응원해주시는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환경운동가로서 활동을 시작한 소감을 밝혔다.

류준열은 12월 5일부터 7일까지 그린피스 해양 탐사선 ‘레인보우 워리어 3호’에 승선한다.

/eunyoo_star@fnnews.com fn스타 김은유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