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난며느리’ 다솜, 실검 1위 위해서라면 ‘닭 잡기부터 진흙탕까지’

0
201508252234517331.jpg

다솜이 남편 류수영을 위한 삼계탕 만들기에 나섰다.

25일 오후 방송된 ‘별난 며느리'(극본 문선희-유남경, 연출 이덕건-박만영)에서 실시간검색어 1위를 하기 위해 오인영(다솜 분)은 자극적인 장면을 찍기 위해 노력한다.

이날 자극적으로 망가지라는 PD의 말에 오인영은 "나는 닭을 무서워한다"고 말했다.

하지만 이어 "실검 1위를 위해서는 뭐든 할 수 있다"며 의욕을 불태웠다.

닭 잡기에 나선 오인영을 본 류수영은 대신 닭을 잡아주겠다고 나섰으나 닭 대신 나무를 잡는 등 허당의 모습을 보였으나 이내 성공했다.

오인영 역시 진흙탕에 얼굴을 파묻으며 자극적인 장면을 촬영하는데 성공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이주희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