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 합의 이혼, 아내 경제관념 언급 “주차 위반 과태료만 40만원”

0
201508261133210387.jpg

김구라 합의 이혼

김구라 합의 이혼 소식이 전해지며 과거 김구라의 아내의 경제관념 언급이 재조명 되고 있다.

김구라는 과거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힐링캠프’에 출연해 "아내가 상대적으로 경제관념이 부족하다"고 털어놨다.

김구라는 "주차위반 과태료는 많이 고쳤지만 한때 1년에 많게는 40만 원을 냈다"며 "연체료가 불어도 안 낸다. 결국 내가 낸다"고 전했다.

이어 김구라는 "도로 통행료 잔액이 부족해서 얼마 전에 바쁜데 은행에 가서 960원을 내고 왔다. 고지서가 날아와도 안 낸다. 그 정도로 경제관념이 없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김구라는 25일 18년 결혼 생활을 끝으로 합의 이혼 소식을 전했다. 아들의 양육권은 아들이 성인이 될 때까지 김구라가 갖게 됐으며, 아내의 채무 역시 끝까지 책임지겠다고 밝혔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