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ox] ‘꾼’, 10일간 1위+246만↑…주말 300만 도달할까

0
201712020818233203.jpg

‘꾼’ 포스터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영화 ‘꾼’이 10일간 박스오피스 1위 자리를 지켰다.

2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 전산망에 따르면 ‘꾼’은 지난 1일 하루 14만 1893명의 관객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누적관객수는 246만 6253명.

‘꾼’은 지난달 22일 개봉해 비수기임에도 비교적 빠르게 100만, 150만 관객을 동원하며 인기를 끌었다. 일각에서는 이를 두고 일주일 늦춰진 수능의 수혜를 제대로 받았다고 평하기도.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하는 작품인 경우, 주말은 주중보다 하루 약 1.5배~2배 이상의 관객이 드는 게 보통이다. 과연 ‘꾼’이 주말에 60만 가까운 관객을 동원하며 누적관객수 300만을 돌파할 수 있을지 기대감을 준다.

한편 박스오피스 2위는 ‘기억의 밤’이 차지했다. ‘기억의 밤’은 같은 날 8만 9653명을 동원했으며, 누적관객수는 26만 3362명이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