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믹스나인’ 윤용빈 vs 정현우, 배틀 중 갈등 “서로 예민”

0
201712031805234284.jpg

JTBC ‘믹스나인’ 방송 화면 캡처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연습생 윤용빈과 정현우가 갈등했다.

3일 오후 방송된 JTBC 서바이벌 프로그램 ‘믹스나인’에서는 여남팀의 포지션 배틀이 펼쳐졌다. 여덟 번째 라운드는 보컬 배틀이었다.

남자팀은 ‘오늘부터 1일’로 무대를 준비했다. 그러나 예상보다 미흡한 실력으로 인해 트레이너들로부터 혹평을 받았다.

트레이너들이 간 후 정현우는 속상한 마음에 "이럴 줄 알았다"고 말했으나, 윤용빈은 "말은 상대방이 어떻게 듣는지도 중요하다. 네 말이 좋게 들리냐. 네가 잘하고 싶은 건 알겠는데 너만 잘하고 싶은 거 아니다"라고 일침 했다. 이에 두 사람은 갈등했고 이루빈은 "서로 예민하다"며 팀원들을 다독였다.

이후 ‘오늘부터 1일’ 팀은 오해를 풀고 다시 팀워크를 다졌다. 이어 예상보다 멋진 무대를 보여줬다.

한편 ‘믹스나인’은 YG엔터테인먼트의 양현석 대표가 전국의 기획사를 직접 찾아가 새로운 스타를 발굴하는 리얼리티 컴피티션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