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멤버’ 115개국 선판매 “한국역사 잘 녹인 액션영화”

0

202210110842260508.jpg

202210110842264944.jpg

[파이낸셜뉴스]  “한국의 역사를 잘 녹인 액션 영화” 영화 ‘리멤버’가 제42회 하와이 국제영화제에 초청됐다.” 동시에  해외 115개국 선판매되는 성과를 얻었다.

‘리멤버’는 영화 ‘검사외전’ 이일형 감독의 신작이다. 가족을 모두 죽게 만든 친일파를 찾아 60년간 계획한 복수를 감행하는 알츠하이머 환자 필주와 의도치 않게 그의 복수에 휘말리게 된 20대 절친 인규의 이야기를 그린다.

영화는 북미를 시작으로 프랑스, 러시아, 인도, 홍콩, 베트남, 말레이시아, 대만, 싱가포르 등 해외 115개국에 판마됐다. ‘범죄도시2’ ‘킹메이커’ 등을 북미에 배급한 815 Pictures는 “한국의 역사를 잘 녹인 액션 영화가 나온 것 같다. 노인이지만 복수를 끝내야 하는 주인공의 마음은 북미의 모든 관객도 충분히 공감할 내용이었다”라고 호평했다.

‘공조2: 인터내셔날’ ‘브로커’ 등을 홍콩에 배급한 메가톤 엔터테인먼트 역시 “우리는 이일형 감독에 대한 신뢰가 있다. 이성민 배우의 활약은 전과 다름없이 훌륭하며 남주혁 배우 역시 뛰어난 연기력으로 함께 호흡을 맞췄다. 두 사람 사이에 형성된 감정선은 굉장한 감동을 불러일으킨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헤어질 결심’ ‘마녀 Part2. The Other One’를 대만에 배급한 무비클라우드는 “’리멤버’는 모든 면에서 더욱 똑똑하고 엔터테이닝한 요소를 갖춘 작품이다”라고 치켜세웠다.

이와 함께 ‘리멤버’는 하와이 국제 영화제에 초청되어 11월 5일 영화제 인터네셔널 프리미어 상영을 시작으로 6일까지, 총 2회차에 걸쳐 공개될 예정이다.

하와이 국제 영화제는 아시아, 태평양, 북미 지역 간의 문화적인 교류를 목적으로 1981년에 첫 회를 시작, 올해 42회째를 맞이하는 유서 깊은 영화제다. 특히 영화 ‘리멤버’가 초청된 ‘Spotlight On Korea’(한국영화 부문)에는 ‘엑시트’ ‘기생충’ 등 한국을 대표하는 수많은 흥행작들이 초청된 바 있다. 10월 26일 개봉.

jashin@fnnews.com 신진아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