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랜드’ 김나영 “한여름 산후조리하며 22일 동안 안 씻었다”

0
201712071527587565.jpg

티캐스트 제공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방송인 김나영이 한여름 20일이 넘게 씻지 못한 사연을 공개한다.

7일 오후 태광그룹 티캐스트 계열 여성채널 패션앤 ‘마마랜드’에서 방송인 김나영이 김성은, 이현이와 헤어 관리와 관련된 토크를 펼친다.

이날 이현이는 "주말에 머리를 감지 않고 놔둔 적이 있다"며 그동안 잘못 알고 있었던 헤어 관리법에 대해 고백했다. 이에 김나영은 "삼칠일 넘게(22일) 안 씻은 적 있다"고 밝혔다. ‘아기는 엄마의 냄새를 좋아한다’는 한의사의 말을 듣고 한 행동이었다. 이 말을 들은 이현이는 "신우 더울 때 낳지 않았냐"고 물었고 김나영은 "6월 25일 폭염일 때 낳았다"고 밝혀 스튜디오를 경악에 빠트렸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날 김나영은 냉장고 파먹기에 도전하는 모습을 셀프 카메라에 담았다. 겉보기에는 깔끔하게 정리되어 있는 냉장고에 김나영은 기세 등등한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곧이어 냉장고에서 유통기한 지난 음식들이 출몰했고 김나영은 당황한 표정을 숨기지 못했다. 냉장고에는 4일 지난 생치즈부터 결혼 전 구매했던 3년 지난 소스까지 있어 눈길을 끌었다.

김나영, 이현이, 김성은의 트렌디한 일상을 볼 수 있는 ‘마마랜드’는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