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한국은처음이지’ 핀란드 친구들 반주는 필수…막걸리 한 모금, 안주 한 점

0
201712072104421909.jpg

MBC every1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 News1

(서울=뉴스1) 김주윤 기자 =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핀란드 친구들이 막걸리 맛에 푹 빠졌다.

7일 방송한 MBC every1 예능 프로그램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창덕궁 구경을 마친 친구들은 점심 식사를 하러갔다.

식사마다 반주를 하는 친구들을 본 알베르토는 "핀란드가 술 규제가 엄격하다고 들어서 없어져야겠다고 생각했는데 친구들을 보니 규제가 없으면 큰일 나겠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옥수수 막걸리를 맛본 빌레는 "이거 핀란드에 가져갈 수 있으면 가져가고 싶다"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빌푸는 "핀란드에 돌아가면 음식, 날씨 모든 게 그리울 거다"라고 아쉬움을 남겼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