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주년’ 바다 “이번 공연, ‘여자 싸이’될수도…충격 안무有”

0
201712141443322200.jpg

가수 바다가 14일 오후 서울 명동에 위치한 L7호텔에서 열린 20주년 기념 연말 단독 콘서트 ‘스무 걸음’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사랑의 하트를 그리고 있다. 2017.12.14./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올해 데뷔 20주년을 맞이한 가수 바다가 "이번 공연을 통해 ‘여자 싸이’라는 수식어를 얻을 수도 있을 것 같다"고 밝혔다.

바다는 14일 오후 2시 서울 명동에 위치한 한 호텔에서 20주년 연말 단독 콘서트 ‘스무 걸음’의 기자 간담회를 열었다.

바다는 연말 공연에 대해 "충격적인 안무가 있다. ‘여자 싸이’라는 수식어를 얻을 수도 있을 것 같다"며 웃었다.

이어 "와서 보시면 에너지를 얻어갈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오는 31일 성신여대 운정그린캠퍼스 대강당에서 20주년 기념 연말 단독 콘서트를 열었다. 이번 공연에서 바다는 데뷔 이후 변함없는 사랑을 받은만큼 특별한 라이브 무대들로 채울 예정이다.

지난 1997년 S.E.S.로 데뷔한 바다는 솔로 가수와 뮤지컬 배우, 예능 등 영역을 넘나들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2003년 솔로로 홀로서기를 한 바다는 이후 뮤지컬 배우로도 활발히 활동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