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ox] ‘강철비’, 4일째 162만↑…’국제시장’·’변호인’보다 빠르다

0
201712180744343452.jpg

‘강철비’ 포스터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영화 ‘강철비’가 개봉 후 첫 주말 162만 관객을 돌파했다.

18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 전산망에 따르면 ‘강철비'(양우석 감독)는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주말 저녁 3일간 총 137만 8224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누적관객수는 162만 8819명.

이로써 ‘강철비’는 4일 만에 160만 관객을 동원했다. 이는 역대 12월 최고 흥행작이자 천만 영화인 ‘국제시장'(2014)과 ‘변호인(2013)보다 빠른 속도다.

한편 ‘강철비’는 북한에 쿠데타가 발생하고, 부상당한 북한의 1호가 남한으로 피신한다는 가상의 설정 속에 1호를 데리고 내려온 북한 최정예요원 엄철우(정우성 분)와 남한 외교안보수석 곽철우(곽도원 분)가 전쟁을 막기 위해 힘을 모으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지난 14일 개봉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