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마스터’ 왕기철·김우경, 새로운 국악-판소리 마스터로 합류

0
201712222028526752.jpg

Mnet 더마스터 © News1

(서울=뉴스1) 김주윤 기자 = ‘더 마스터’에서 왕기철 명창과 김우경 테너가 새로운 마스터로 합류했다.

22일 방송한 Mnet 예능 프로그램 ‘더 마스터’에서 국악, 판소리 마스터 왕기춘 명창과 김우경 테너가 새롭게 합류했다.

새로운 클래식, 국악 마스터가 합류했다. 새로운 국악 마스터는 왕기철 명창이었다. 왕기철 명창은 중요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 ‘심청가’ 이수자로 전주 대사습놀이 명창부 장원(대통령상)을 수상한 바 있다. 왕기철 명창은 국악의 좋은 점을 소개하고 싶어 출연을 결심했다고 소개했다.

클래식 마스터의 주인공은 김우경 테너였다. 김우경 테너는 세계 3대 오페라 극장에 모두 선 최초의 한국인 테너라는 화려한 경력의 소유자다. 클래식 전문기자 문학수는 김우경 테너를 들으면 들을수록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힘을 가진 테너라고 소개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