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박명수, 치킨집 사장 체면 세웠다..칠레서 ‘닭강정 요리’ 성공적

0
201508292019055822.jpg

무한도전

‘무한도전’ 박명수가 예전 치킨집 사장의 체면을 세웠다.

29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배달의 무도’ 편이 진행됐다.

이날 박명수는 음식을 배달하기 위해 칠레를 찾았고, 사연 주인공의 어머니에게 배워온 닭강정 레시피로 닭강정 만들기에 도전했다.

닭강정 소스는 공수해 왔지만, 닭튀김은 직접 만들어야 했다. 박명수는 닭을 튀기는 것은 처음해본다고 했지만 예전 치킨집을 운영하던 실력을 발휘해 맛있는 닭강정을 만들어냈다.

한편 박명수 역시 자신이 만든 닭강정에 가족들보다 더 감격하는 모습을 보였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