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이슬 22득점’ 하나은행, 삼성생명 완파하고 2연승

0
201712272116315708.jpg

KEB하나은행 강이슬.(사진 WKBL 제공)© News1

하나은행-삼성생명 6승10패 공동 4위

(서울=뉴스1) 정명의 기자 = 부천 KEB하나은행이 용인 삼성생명을 완파하고 2연승을 달렸다.

하나은행은 27일 부천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신한은행 2017-18 여자프로농구’ 삼성생명과 홈 경기에서 93-64, 29점 차 승리를 거뒀다.

2연승을 달린 하나은행과 2연패에 빠진 삼성생명은 나란히 6승10패를 기록, 공동 4위가 됐다. 하나은행은 5위에서 순위를 끌어올렸고, 인천 신한은행(6승9패)와 공동 3위였던 삼성생명은 순위가 하락했다.

강이슬이 22득점을 폭발시키며 팀 승리에 앞장섰다. 자즈몬 과트미도 21득점을 보탰고, 이사벨 해리슨은 17득점 10리바운드로 골밑을 든든히 지켰다.

삼성생명에서는 엘리사 토마스가 28득점 15리바운드 5스틸로 제 몫을 다했으나 박하나(15득점) 외에 토마스의 뒤를 받치는 선수가 없었다.

전반전에 승부가 갈렸다. 1쿼터를 21-11로 마친 하나은행은 2쿼터 들어 3점슛 5개가 폭발하며 더욱 달아났다. 전반 종료 후 스코어는 48-23, 하나은행의 25점 차 리드.

경기 내용은 후반 들어서도 달라지지 않았다. 하나은행이 강이슬의 꾸준한 득점을 앞세워 30점 안팎의 점수 차를 유지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