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엔플라잉 유회승 “체중 감량…요즘 잘생겨졌다”

0
201801031749472629.jpg

가수 N.Flying(엔플라잉) 유회승이 3일 오후 서울시 마포구 KT&G 상상마당 라이브홀에서 진행된 세 번째 미니앨범 ‘THE HOTTEST : N.Flying’ 쇼케이스에 참석해 취재진의 질문을 듣고 있다. 2018.1.3./뉴스1 © News1 강고은 에디터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밴드 엔플라잉이 세번째 미니앨범으로 컴백한 가운데 멤버 유회승이 "살을 빼서 잘생겨졌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엔플라잉은 3일 오후 5시 서울 홍대인근의 상상마당에서 세 번째 미니앨범 ‘더 핫티스트 : 엔플라잉(THE HOTTEST : N.Flying)’의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날 유회승은 "’프로듀스101’을 통해 가수로 데뷔하고 엔플라잉에도 합류했다. 짧은 시간이 이뤄진 일이지만 정말 기쁘고 여전히 긴장된다"며 "지난해 소속사 합동 공연을 위해 출국할 때 입출국 서류 직업란에 가수를 적고 정말 뿌듯했다"며 웃었다.

이어 자신의 강점을 묻는 질문에는 "노래를 부를 때 귀여운 것 같다. 또 요즘 살을 좀 빼서 잘생겨진 것 같다"고 진지하게 말해 폭소케 했다.

타이틀곡 ‘뜨거운 감자’는 쉽게 식지 않을 인기를 얻겠다는 다짐을 ‘뜨거운 감자’에 비유한 곡이다. 서용배 작곡가가 참여한 곡으로, 멤버들의 개성을 느낄 수 있는 중독성 강한 멜로디와 센스 넘치는 가사가 노래를 한층 더 업그레이드해준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