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사이’ 원진아 “첫 주연작서 연기 호평? 선배·대본 덕분”

0
201801091529298129.jpg

배우 원진아가 6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진행된 JTBC 월화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7.12.06./뉴스1 © News1 강고은 에디터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원진아가 첫 주연작에서 연기 호평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원진아는 9일 오후 3시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JTBC 월화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극본 류보라 / 연출 김진원 / 이하 그사이) 기자간담회에서 "아무래도 처음 보여드리는 모습이기 때문에 이입을 해주시는 것 같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어 "문수리는 캐릭터 자체가 명확하게 표현을 한다거나 하는 인물이 아니다. 선배 배우 분들께서 많은 도움을 주셨다. 연기를 주변의 도움을 받아가면서 하고 있다. 문수로 봐주시는 게 가장 감사하다"고 털어놨다.

또 원진아는 "보여드리는 작품이 굉장히 중요한 것 같다. 다른 모습으로 보여드릴 수 있는 기회가 없었는데 서정적이고 깊이가 있는 작품으로 인사를 드리게 돼서 저한테는 행운이라고 생각한다"면서 "책(대본) 자체가 워낙 좋게 써주셨다. 대사나 표현들이 진심으로 보일 수밖에 없는 것 같다. 책이 갖고 있는 힘을 빌려서 연기로 표현하게 된 것 같다"고 고백했다.

한편 ‘그사이’는 붕괴사고에서 극적으로 살아남은 두 남녀가 서로의 상처를 보듬어가는 과정을 그린 멜로 드라마로 매주 월, 화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