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메타 아이돌’ 뜬다…MAVE: (메이브), 오늘(25일) ‘정식 데뷔’

0

202301251031314131.jpg

‘글로벌 메타 아이돌’ MAVE: (메이브)가 K-POP에 새로운 물결을 일으킨다.

MAVE: (메이브, 시우·제나·타이라·마티)는 25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싱글 앨범 ‘PANDORA’S BOX'(판도라의 상자)를 발매하며 정식 데뷔한다.

‘PANDORA’S BOX’는 글로벌 메타 아이돌 MAVE: (메이브)의 여정의 시작을 알리는 선전포고와 같은 앨범이다. K-POP 씬과 메타버스 시대에 NEW WAVE를 일으키겠다는 포부를 완성도 높은 음악과 콘텐츠로 표현했다.

타이틀곡 ‘PANDORA'(판도라)는 감정을 잃어버린 절망적인 미래 이디피아(IDYPIA)에서 마침내 판도라의 상자를 열어 세상의 한줄기 희망을 되찾고 말겠다는 당돌한 메시지를 담고 있다. 세븐틴의 ‘Ready to Love'(레디 투 러브), 레드벨벳의 ‘Bad Boy'(배드 보이), 몬스타엑스의 ‘Love Killa'(러브 킬라) 등을 작업한 Maxx Song(맥쓰송)과 Kyler Niko(카일러 니코) 작곡가가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트랩 스타일의 댄스 곡에 맞춰 MAVE: (메이브) 멤버들의 화려한 퍼포먼스도 펼쳐진다. 아이브와 아이즈원 등 K-POP 대표 안무를 제작한 프리마인드(FREEMIND) 팀이 안무 총괄을 맡았고, 이는 뮤직비디오에 이어 음악 방송 무대로도 만날 수 있을 예정이다. 뮤직비디오 또한 아이유의 ‘LILAC'(라일락), 엑소 카이의 ‘MMMH'(음), 에스파의 ‘Dreams come true'(드림스 컴 트루) 등을 연출한 플립이블(FLIPEVIL)이 메가폰을 잡았다.

버추얼 아이돌의 색다른 경험을 선사할 ‘K-메타 아이돌’로서 MAVE: (메이브)는 티징 단계에서부터 K-POP 팬들의 눈길을 끌었다. 네 멤버는 저마다의 계절, 상징 로고, 감정, 지역, 언어 등의 특징을 지니고 있다. 탄탄한 세계관과 다채로운 멤버별 프로필이 폭 넓은 취향을 충족하며 이들의 더욱 다양한 모습을 궁금하게 만든다.

이에 ‘PANDORA’S BOX’를 시작으로 음악은 물론, 게임, 웹툰, 메타버스 세계까지 다방면에서 펼쳐질 MAVE: (메이브)의 글로벌한 활동이 기대된다.

MAVE: (메이브)의 데뷔 앨범 ‘PANDORA’S BOX’는 이날 오후 6시부터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서 감상할 수 있다. 타이틀곡 ‘PANDORA’ 뮤직비디오도 음원과 동시에 공식 유튜브 채널에 공개된다.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사진=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