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조나탄 텐진 이적 공식 발표…”헌신과 열정에 감사”

0
201801131234231964.jpg

텐진으로의 이적 소식을 전한 조나탄. (수원 삼성 SNS) © News1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K리그 클래식 수원 삼성이 외국인 공격수 조나탄의 중국 슈퍼리그 텐진 테다 이적을 공식 발표했다.

수원은 13일 구단 공식 SNS를 통해 조나탄의 텐진 이적 소식을 알렸다.

수원은 "조나탄의 이적과 관련한 텐진 구단과의 이적업무가 금일 모두 마무리됨에 따라 텐진 이적이 최종 확정되었음을 알려 드린다"라며 "조나탄이 수원에서 보여줬던 헌신과 열정에 감사하며, 앞날에 늘 행운이 함께하길 기원한다"고 밝혔다.

조나탄은 2014년 K리그 챌린지 대구에 입단한 뒤 2016년 6월 임대 형식으로 수원 유니폼을 입었다. 지난해 29경기 22골을 넣으며 K리그 득점왕에 오른 그는 2017년 6월 수원으로 완전 이적했지만 올 겨울 텐진으로 향하게 됐다.

조나탄은 지난해 7경기 연속 골을 넣는 등 팀의 주공격수 역할을 했고, 텐진의 러브콜을 받았다. 이적료만 600만달러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조나탄은 앞서 자신의 SNS를 통해 "수원에서 행복한 시간을 보냈고, 이제 작별해야 할 시간이다. 모든 것이 감사했다. 사랑한다"고 자신을 응원해 준 팬들에게 작별 인사를 건넸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