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SBS 연예대상 첫 참석 기뻐…정만식 정말 웃기다”

0
201801161538129830.jpg

방송인 박명수와 배우 이유리가 특급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박명수와 이유리는 16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에서 열린 새 예능 ‘싱글와이프 2’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자신의 역할을 소개했다.

박명수는 "시즌1을 통해 SBS 연예대상에 처음 참석하게 돼 기뻤다. 첫 녹화부터 남편 분들이 저를 재밌게 해주셨다. 특히 정만식 씨가 왜 아직도 발굴이 안 됐는지 궁금할 만큼 정말 웃기다"며 "’싱글와이프’를 통해 아내에게 더 잘해야겠다고 생각한다. 이번 조합이 만족스럽다"고 전했다.

이유리는 "스튜디오에서 남편 분들이 생각보다 아내 분들의 입장을 잘 모르시더라. 아무리 오래 함께 했어도 남편들이 아내의 힘듦과 어려움을 체감하지 못하셨다. 부재를 통해 존재를 느낄 수 있다는 말이 맞았다. 시청자 분들도 공감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싱글와이프 2’는 아내들의 낭만 일탈과 친구 만들기를 담은 프로그램으로 오는 17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hostory_star@fnnews.com fn스타 이호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