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나이가 어때서 정준하, 지인에게 사기 당한 사연은?

0
201509021158191644.jpg

내 나이가 어때서 정준하

내 나이가 어때서 정준하가 과거 지인에게 사기를 당한 일화를 털어놓았다.

지난 1일 첫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키즈 돌직구쇼-내 나이가 어때서’에서는 정준하의 말 못 할 고민이 공개되었다.

이날 정준하는 “남의 부탁을 잘 거절하지 못한다”며 “주변에서 청해오는 부탁에 딱 잘라 ‘안 돼’ ‘못할 거 같다’라는 말을 못한다”고 말했다.

이어 “얼마 전에 중학교 동창이 갑자기 20년 만에 보자고 해서 잠깐 커피 한 잔 했다. 며칠 후에 국제 전화가 왔다. 이태리 공항에서 전화를 했더라”며 “공항에서 비행기 티켓, 가방을 다 잃어버렸다고 하더라. 지금 돈이 없으니 200만원만 입금해달라고 했다. 갚겠다고 했는데 그 뒤로 연락을 안 받는다”고 말했다.

계속해서 정준하는 “돈도 잃고 사람도 잃었다”며 씁쓸해해 모두를 안타깝게 했다.

뿐만 아니라 정준하는 어린이 위원 정지훈 군과의 상황극에서도 9살 정지훈군의 설득에 넘어가 보증을 약속하는 모습을 보였다.

내 나이가 어때서 정준하 출연에 누리꾼들은 “내 나이가 어때서 정준하, 너무 착해도 문제다.” “내 나이가 어때서 정준하, 앞으로 이런 일이 없길 바란다.” “내 나이가 어때서 정준하, 안타깝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news@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