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ox] ‘그것만이’, 외화 공세 속 2위…’메이즈 러너3′ 1위

0
201801190827287821.jpg

‘그것만이 내 세상’ 포스터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이 외화들의 공세 속 2위를 지켰다. ‘메이즈 러너: 데스큐어’는 이틀째 1위를 차지했고, ‘코코’가 ‘1987’을 누르고 3위로 올라섰다.

19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 전산망에 따르면 ‘메이즈 러너: 데스 큐어’는 지난 18일 하루 16만 6429명의 관객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개봉 이틀째 정상을 지킨 이 영화의 누적관객수는 39만 6911명이다.

이어 ‘그것만이 내 세상’은 11만 2994명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2위에 올랐다. 누적관객수는 26만 3489명. 이병헌, 박정민의 뛰어난 연기력으로 호평을 받고 있는 이 영화가 주말 사이 막강한 외화들의 틈바구니에서 반등에 성공할 수 있을지 기대감을 준다.

겨울 ‘빅3’ 영화 중 두 편인 ‘신과함께-죄와벌’과 ‘1987’은 여전히 박스오피스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1987’이 8만 299명을 동원해 4위, ‘신과함께-죄와벌’이 6만 8981명을 동원해 5위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