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토크몬’ 측 “정용화 분량, 최대한 편집…풀샷에만 등장”

0
201801220927558905.jpg

올리브 © News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올리브 ‘토크몬’ 측이 밴드 씨엔블루 정용화 출연분과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토크몬’ 관계자는 22일 뉴스1에 "이날 방송은 정용화 분량을 최대한 편집할 것"이라며 "풀샷(단체샷)에만 등장한다"고 말했다.

앞서 정용화는 지난 17일 경희대학교 대학원 특혜 입학 논란이 불거졌다. 이에 소속사 FNC 엔터테인먼트는 "정용화는 금일 불거진 논란에 대한 책임감과 함께 자신으로 인해 프로그램에 행여 피해가 되지 않기를 바라는 마음에 고심 끝에 자진하차를 결심하고 제작진에 이 같은 의사를 전달했다"고 전했다.

이에 ‘토크몬’ 관계자는 "정용화의 하차 의사를 존중한다"며 "정용화의 후임, 출연분 방송 여부 등 프로그램과 관련해서는 아직 내부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논란이 불거졌을 당시, 정용화는 ‘토크몬’ 2회 녹화분 촬영을 마친 상태로 향후 방송분 편집 여부에 대한 궁금증이 커졌다. 결국 제작진은 최대한 편집하는 방향으로 결정했다.

한편 ‘토크몬’은 매주 월요일 밤 10시50분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