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아이콘 “‘취향저격’처럼 유쾌한 곡, 우리랑 맞아”

0
201801260916132183.jpg

©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정규 2집을 발표한 그룹 아이콘이 "’취향저격’처럼 유쾌한 타이틀 곡이다. 우리랑 잘 맞는 것 같다"고 말했다.

아이콘은 26일 오전 9시 서울 합정동 인근에 위치한 카페에서 정규 2집 ‘리턴’ 발매 기념 인터뷰를 진행했다.

김진환은 ‘취향저격’에 이은 감성적이고 경쾌한 타이틀 곡 ‘사랑을 했다’가 큰 사랑을 받고 있는 것에 대해 "지금까지 우리가 하고 싶었던 그려왔던 것을 해온 것이다. 곡을 쓰는 비아이를 보는 입장에서 보면 감성적인 가사를 잘 쓴다. 그런 감성이 사람들에게 전달이 잘 되는 것 같다. 어느 것에 국한되지 않고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 어떠한 장르도 우리는 좋다"고 말했다.

비아이는 "이번 곡은 ‘취향저격’과 힙합의 중간지점의 곡인 것 같다. 너무 느리지도 않고 빠르지도 않은 따뜻하고 경쾌한 느낌이 잘 맞는 것 같다. 우리는 다양한 장르를 다 할 수 있다. 록도 할 수 있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비아이는 차트 1위를 차지한 것에 대해 "솔직히 기분 진짜 좋다. 컨디션만 좋았다면 술을 한 잔 했을것이다. 우리가 솔로곡 가사가 있듯이 차트에 연연하지 않겠다고 했는데 좋은 성적을 주니 기분이 좋다"고 말했다.

이어 "오늘 사장님한테도 문자를 보냈는데 밑바닥에서 한계단 정도 올라간 것 같다. 오만하지 않고 좋은 곡으로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밝혔다.

김동혁은 앨범명이 ‘리턴’인 것에 대해 "초심으로 돌아가자는 의미를 담았다. 개개인이 느낀 것을 음악으로 풀어보자고 했다"고 소개했다.

2년 1개월 만에 발표하는 정규 앨범 ‘RETURN’은 단일 타이틀곡 ‘사랑을 했다’를 비롯해 ‘BEAUTIFUL’, ‘돗대’, ‘나쁜놈’, ‘BEST FRIEND’, ‘EVERYTHING’, ‘안아보자’, ‘잊지마요’, 스페셜 보너스 트랙 ‘시노시작’, ‘나를 사랑하지 않나요?’, ‘JUST GO’, ‘LONG TIME NO SEE’ 등 총 12곡으로 구성됐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