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 김학래 임미숙 아들 “부모 사이 지금 더 돈독해져”

0
201801280854068885.jpg

© News1 MBC 캡처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김학래 임미숙의 아들이 부모의 사이가 과거보다 더욱 좋아졌다고 말했다.

28일 오전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는 개그맨 부부 김학래 임미숙이 출연했다.

이날 김학래 임미숙의 아들 김동영씨는 과거 아버지 김학래의 사업실패로 힘들었던 시절도 있었지만 현재는 부모의 사이가 더욱 돈독해졌다고 말했다.

그는 "예전에 많은 일들이 아버지의 실수로 인해서 일어났다고 한다. 엄마가 많이 힘들어했던 시간이 있었다"고 했다.

이어 "아버지가 이제 가정에 충실해지면서 나와도 시간을 많이 보냈고 엄마와의 관계도 더 깊어진 것 같다. 엄마아빠 사이가 조금 더 돈독해진 것 같은 느낌이다"고 덧붙였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