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전소민 “이광수, 블라인드 설치하러 와서 민소매만 입어” 폭로

0
201801281736120902.jpg

© News1 SBS 캡처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전소민이 이광수의 ‘노출’에피소드를 공개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은 ‘신과 함께’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들이 처음으로 받은 미션은 ‘용서받고 싶은 자’로, 죄를 고백하고 용서를 받는 것에 따라 형량을 조정할 수 있었다.

이광수는 "예전에 전소민이 블라인드를 달아야 한다고 해서 드릴을 가지고 가서 도와준 적이 있다. 그런데 천장이 아작이 났다"고 고백했다.

이에 전소민은 "이광수가 블라인드를 설치하다가 너무 덥다고 민소매만 입더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광수는 "이건 모함"이라고 외쳤지만 이미 멤버들의 눈빛은 심상치 않았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