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전지적 참견시점’ 3월3일 첫방…이영자부터 김생민, MC 확정

0
201802050817149434.jpg

MBC © News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화제의 파일럿 ‘전지적 참견 시점’이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에 힘입어 정규 편성됐다. 이영자와 전현무, 송은이, 김생민, 양세형이 고정 ‘참견 군단’으로 합류를 확정했다.

오는 3월3일 밤 11시10분 처음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강성아 연출)은 연예인들의 가장 최측근인 매니저들의 말 못할 고충을 제보받아 스타도 몰랐던 은밀한 일상을 관찰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모인 참견 군단들의 검증과 참견을 거쳐 스타의 숨은 매력을 발견하는 본격 참견 예능 프로그램이다.

‘전지적 참견 시점’ 측은 “우선 파일럿 방송을 재미있게 봐주신 시청자분들에게 감사의 말씀드린다. 많은 응원 보내주신 덕분에 정규 편성이 확정돼 오는 3월3일 첫 방송으로 만나 뵐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지난해 11월 파일럿 방송에서는 데뷔 27년 만에 처음 리얼리티에 출연한 이영자가 식사 메뉴를 정해줘서 힘들다는 매니저의 충격적인 폭로에 쩔쩔매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고, 김생민은 25년째 셀프로 매니저의 역할을 수행하며 검소하고 내추럴한 하루를 보내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신선함을 안겼다.

무엇보다 파일럿 때 합을 맞췄던 이영자와 전현무, 송은이, 김생민, 양세형이 고정 ‘참견 군단’으로 출연을 확정 지었고, 새로운 게스트도 등장할 예정이다. 또한 프로그램의 포인트인 ‘참견 군단’의 토크 조합에 다양한 분야의 특별 전문가가 알짜배기 참견을 더하며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상황. 화제의 중심 이영자와 김생민이 새로운 에피소드를 통해 또 어떤 색다른 매력을 보여줄지 첫 방송에 대한 궁금증이 점점 커지고 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