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도야 파도야’ 조아영 “첫 주연 감사하지만 부담감 크다”

0
201802061441526873.jpg

달샤벳 조아영이 6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소홀에서 열린 KBS 2TV TV소설 ‘파도야 파도야’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파도야 파도야’는 전쟁으로 이산가족이 되고 전 재산마저 잃어버린 오복실과 그녀의 가족들이 파도처럼 밀려오는 온갖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달샤벳 출신 배우 조아영이 드라마 첫 주연을 맡아 부담감이 크다고 말했다.

6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영중로 아모리스홀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KBS 2TV TV소설 ‘파도야 파도야'(|극본 이현재 이향원, 연출 이덕건) 제작발표회에서 조아영은 드라마 첫 주연을 맡은 소감을 밝혔다.

조아영은 "첫 주연을 맡아 감사하고 행복하다. 사랑을 받으면서 촬영을 하고 있다. 나는 복이 많은 것 같다. 감사한 마음보다 부담감이 크다. 끝까지 책임감을 가지고 주인공 역할을 톡톡히 해내겠다"라고 해 각오를 다졌다.

한편 ‘파도야 파도야’는 전쟁으로 이산가족이 되고 전 재산마저 잃어버린 여자와 그 가족들이 파도처럼 밀려오는 온갖 삶의 고난에 굴하지 않고 꿋꿋하게 살아가며 꿈을 이루고 가족애를 회복해가는 휴먼 성장 패밀리 드라마다. 오는 12일부터 매주 월~금요일 오전 9시에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