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배기성, 12세 연하 아내와 연애사·결혼비결 공개

0
201802061542252524.jpg

MBC © News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가수 배기성이 밤의 세계에서 ‘레드카펫’ 특별 대우를 받는 등 ‘건달 사생팬이 많다’고 깜짝 고백을 한다. 이와 함께 그는 그룹 캔(CAN)으로 데뷔하기 전 ‘유훈’이라는 예명으로 두 장의 앨범을 발매한 사실을 고백하며, 시대의 흐름을 따라가지 못한 자신의 외모와 우여곡절 가수 역사를 공개하는 등 ‘언빌리버블 스토리’를 쏟아낼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오는 7일 밤 11시10분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한영롱)는 ‘미남이긴하시네요’ 특집으로 오지호와 김병옥, 배기성, 도지한이 출연해 외모만큼이나 수려한 입담을 뽐낸다.

배우 조재현, 고수, 조인성 등이 출연한 드라마 ‘피아노’의 O.S.T ‘내 생에 봄날은’으로 큰 히트를 친 캔의 배기성. 그는 건달 사생팬과 관련해 이 노래를 언급하면서, “실제로 울었다는 건달이 정말 많아요”라며 관련 일화를 밝혔다.

특히 배기성은 지방에 행사를 다니던 중 빨간 레드카펫과 그 끝에 마련돼 있는 대형 세단 등 ‘밤의 세계’에서 특별한 대우를 받았던 사실을 얘기함과 동시에, 세단을 타고 간 장소에서 벌어진 언빌리버블한 얘기로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또한 배기성은 캔으로 데뷔하기 전 ‘유훈’이라는 예명으로 두 장의 앨범을 발매하고 활동했던 사실을 꺼내며 시대를 따라가지 못한 외모(?)로 인해 겪은 우여곡절 가수 인생사를 털어놨다.

이와 함께 배기성은 ‘초콜릿밭’이라는 별명이 붙었을 정도로 과거 학창시절 여중생들에게 남다른 외모로 인기가 많았던 사실을 공개하면서, 어머니와 이모가 ‘미스 춘향’ 출신이라는 사실도 밝혔다.

더불어 그가 직접 고른 자신의 전성 시절 사진이 공개될 예정으로, 배기성은 12세 연하 아내와 얼떨결(?)에 ‘공개 결혼’을 하게 된 사실과 두 사람의 러브스토리, 결혼 승낙 비결 등 모든 것을 털어놔 이목을 집중시켰다는 후문이다.

밤의 세계에서 특별대우를 받은 배기성의 언빌리버블한 얘기들과 그의 전성기 레전드짤은 오는 이날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