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日 싱글, 발매 당일 선주문 33만장 돌파

0
201802081404053080.jpg

©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트와이스가 일본 두 번째 싱글 ‘캔디팝(Candy Pop)’으로 발매 당일 선주문만 33만 3600장을 돌파했다.

JYP엔터테인먼트는 8일 "트와이스가 7일 일본서 발표한 ‘캔디팝’이 발매 당일 선주문만 33만 3633장을 기록했다. 뿐만 아니라 백오더도 상당해 전작을 뛰어넘는 호기록 달성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아울러 ‘캔디팝’은 11만 7486장의 판매고를 기록하며 발매와 함께 6일 기준 오리콘 데일리 싱글 차트 1위에도 올랐다. 특히 트와이스는 이 음반으로 자신들이 수립한 한국 걸그룹 중 싱글 발매 당일 역대 최다 판매기록을 또다시 경신했다.

일본 레코드협회는 25만장 이상의 판매고를 기록한 앨범에 플래티넘 인증을 한다. 트와이스는 지난해 6월 발매한 일본 데뷔 베스트앨범 ‘#TWICE’ 및 10월 공개한 일본 첫 오리지널 싱글 ‘One More Time’으로 일본 레코드협회의 플래티넘 인증을 받았다. 한국 걸그룹으로서는 최초로 같은 해 싱글과 앨범 모두 플래티넘 인증 획득 및 일본 첫 앨범과 첫 싱글을 모두 플래티넘으로 등극시킨 한국 최초 아티스트가 됐다.

‘#TWICE’의 발매 당일 판매고는 4만 6871장, ‘One More Time’은 9만 4957장을 기록했는데 모두 플래티넘 인증을 받았다.

한편 ‘캔디팝’은 일본 최대 레코드사인 타워레코드의 6일 기준 온라인 데일리 세일즈 차트 1위를 차지했을 뿐만 아니라, 앨범 3가지 버전이 해당 차트 1위부터 3위까지 ‘줄세우기’를 기록하며 막강한 파워를 과시하기도 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