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신곡]“파워보컬x2” 루나, f(x) 아닌 혜다와도 시너지 뿜뿜

0
201802091759593042.jpg

걸그룹 f(x) 멤버 루나가 특별한 파트너와 함께 자신의 노래를 리메이크했다.

루나는 9일 오후 6시 SM 음악 플랫폼 ‘스테이션(STATION)’ 시즌2를 통해 ‘배틀싱어’ 우승자 혜다와 컬래버레이션한 ‘프리 썸바디(Free Somebody)’ 위드 에브리싱(everysing)을 공개했다. 지난 2016년 발표된 루나의 솔로 데뷔 앨범 타이틀곡 ‘프리 썸바디’는 여여 듀엣 버전으로 재탄생됐다.

‘배틀싱어’ 오디션 프로젝트를 통해 ‘스테이션’ 시즌2의 새로운 주인공이 된 혜다는 현재 경희대 아트퓨전디자인대학원 실용음악과 석사 과정에 재학 중인 차세대 뮤지션이다. f(x) 메인보컬이자 솔로 가수 및 뮤지컬 배우로도 활동 중인 루나는 혜다와 함께 시원한 가창력을 맘껏 자랑했다.

일렉트로닉 팝 댄스 장르의 ‘프리 썸바디’는 상대방의 가슴 속에 가지고 있던 꿈을 자유롭게 펼치게 해주고 싶다는 가사가 돋보이는 노래다. 오디션 우승자 혜다에게 잘 어울리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루나와 혜다는 펑키한 음악을 화려한 보컬로 소화하면서 듣는 이들의 귀를 즐겁게 했다.

번갈아가며 이어지는 루나와 혜다의 목소리는 그 자체로 "서로 다른 색에 물들고 다른 향기들로 가득하지만, 오감의 끝이 몽환에 젖어 이 모든 감각 일어나는 그 곳"이나 "너와 나 이 순간에. 자유로운 밤"을 표현하는 듯 하다. 두 여성 파워 보컬리스트의 강렬한 에너지가 온전히 느껴진다.

장르부터 참가 아티스트까지, SM ‘스테이션’ 시즌2는 끊임없이 스펙트럼을 확장해나가고 있다. 이번 루나와 혜다의 컬래버레이션은 SM 걸그룹과 오디션 우승자의 협업이라는 점에서 신선하게 다가온다. 이런 신선함은 두 사람의 검증된 실력으로 완성도를 더했고, 기대 이상을 보여줬다.

한편 루나는 현재 뮤지컬 ‘더 라스트 키스’에 출연 중이다. 지난 달에는 f(x) 엠버와 함께 한 ‘로어(Lower)’를 ‘스테이션’으로 선보였다.

/hostory_star@fnnews.com fn스타 이호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