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도끼, 초호화 자택에 재산이 수십억 ‘돈 모으는 비결은…’

0
201509051126123826.jpg

나 혼자 산다 도끼

나 혼자 산다 도끼가 돈을 모으는 비결에 대해 공개했다.

4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도끼는 초호화스러운 집을 공개했다.

도끼의 집은 여의도 스카이라인이 한 눈에 보이는 초호화 자택으로 집 내부에 있는 당구대와 음료수 전용 냉장고, 액세서리 진열대, 늘어선 차 키들과 빼곡한 신상박스 등이 눈길을 끌었다.

이를 본 전현무는 "호텔 아니죠?"라고 물었고 강남 역시"백화점 매장 같다"고 말했다.

도끼는 "단도직입적으로 재산이 어느 정도 되냐"는 김영철의 질문에 "몇십 억 되려나"라고 대답했다.

한편 도끼는 돈 모으는 비결에 대해 "맛집 같은 거다. 패밀리 레스토랑 같은 음악은 보기에 좋고 대중적이긴 하나 제작비 투입이 높아 손익분기점이 높다. 제 음악은 부산으로 치면 돼지국밥집 같은 거다"고 설명했다.

나 혼자 산다 도끼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나 혼자 산다 도끼 부럽다", "나 혼자 산다 도끼, 대박이다", "나 혼자 산다 도끼, 정말 좋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fns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