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몬’ 현영 “출산한지 56일, 매일 고기 200g 먹는다”

0

OLIVE 크로스 © News1

(서울=뉴스1) 김주윤 기자 = ‘토크몬’에 출연한 현영이 근황을 공개했다.

12일 방송한 OLIVE 채널 예능 프로그램 ‘토크몬’에서 초대손님으로 무대에 등장한 현영은 출산한지 오늘로 56일째라고 근황을 밝혔다. "아는 한의사가 하루에 끼니마다 고기를 200g 먹는 게 어떤 보약 보다 좋다"라고 말해 모두를 웃음에 빠뜨렸다.

마지막 초대손님의 정체는 크리스티안 부르고스였다. 크리스티안은 예전 드라마 ‘슬픈 연가’에서 김희선을 처음 봤다고 밝혔다. 크리스티안은 대구 친구가 많아 사투리 섞인 한국어를 쓴다고 설명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