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준케이 “음주운전, 순간적 판단 어리석었다…반성”

0
201802132101537250.jpg

투피엠(2PM) 준케이©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그룹 2PM의 준케이가 음주 운전을 하고 "순간적 판단이 어리석었다"고 밝혔다.

준케이는 지난 10일 음주 운전으로 경찰에 적발됐다. 당시 준케이의 알콜 농도는 0.074%로 면허 정지 수준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준케이는 2PM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이런 일로 글을 쓰게돼 죄송하다"며 "순간적 판단이 어리석었다"고 말했다.

이어 "음주운전이 얼마나 큰 잘못인지 알면서도 이런 실수를 저지른 제 자신을 돌아보고 깊이 뉘우치고 반성하겠다"고 사과했다.

다음은 준케이의 심경글 전문.

민준입니다.

먼저 여러분들께 이런 일로 글을 쓰게 되어서 너무 죄송합니다.

제 자신의 순간적인 판단이 어리석었습니다.

음주운전이 얼마나 큰 잘못인지 알면서도 이런 실수를 저지른 제 자신을 돌아보고 깊이 뉘우치고 반성하겠습니다.

저를 믿고 큰 사랑을 주신 팬 여러분들께 그리고 우리 멤버들에게, 실망을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