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칙한 동거’ 김구라, 오현경 위해 백허그…지상렬 견제

0
201802161423150277.jpg

MBC 제공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MBC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 김구라가 다정한 남자로 변신했다. 김구라는 썰매 위에서 겁먹은 오현경을 위해 백허그를 하듯 다정다감하게 챙겨주는 등 전에 없는 모습을 보였다고 전해져 시선을 집중시켰다.

16일 방송되는 MBC 스타 리얼 동거 버라이어티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연출 최윤정/ 이하 발칙한 동거)에서는 사랑과 우정 사이를 넘나드는 70 트리오의 모습이 공개된다.

앞서 김구라, 오현경, 지상렬은 70년생 동갑내기로 새해맞이 삿포로 자유여행을 떠나 티격태격 다투다가도 서로를 걱정하고 챙기는 실제 절친과 같은 케미스트리를 자랑한 바 있다. 특히 눈썰매를 즐기러 간 김구라와 지상렬이 너나 할 것 없이 오현경을 챙기면서 묘한 분위기를 형성됐다는 전언.

제작진에 따르면 김구라는 점심 식사 중 지상렬이 오현경에게 하나라도 더 챙겨주고 싶어 하는 것을 보고 "엄청 좋아하네"라는 말을 무한 반복했다. 이어 김구라는 지상렬을 견제하듯 오현경을 케어하는 모습을 보였다고 전해져 관심을 한껏 끌어올린다.

공개된 사진 속 김구라는 오현경을 뒤에서 감싸 안고 있다. 이는 썰매 타기를 무서워하는 오현경의 자세를 잡아주는 모습이다. 그런가 하면 오현경은 멋지게 썰매를 타는 김구라의 모습에 "좀 멋있었어!"라고 칭찬을 건네고 썰매를 탄 뒤 김구라를 향해 쌍 엄지를 세우며 매우 만족한 모습을 보였다.

이 가운데 지상렬이 두 사람의 다정한 모습을 믿을 수 없다는 듯 시선을 떼지 못하고 있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한다. 지상렬은 김구라에게 질세라 오현경과 영화 ‘러브레터’ 따라잡기에 나섰는데 머리를 풀어헤치는 등 설인과 같은 반전 비주얼이 포착돼 웃음을 더했다.

한편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은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