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학영, 도로서 취침 중 음주운전 적발…면허정지 수준

0
201802172203592352.jpg

예학영 페이스북 © News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모델 겸 배우 예학영이 음주운전으로 적발됐다.

17일 서울 수서경찰서에 따르면 예학영은 술을 마시고 운전한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예학영은 전날 오전 7시50분쯤 서울 강남구 구룡마을 입구 근처 도로에서 자신의 포르셰 차량을 세워두고 잠을 자다 발견됐다. 당시 혈중알코올농도는 0.067%로 면허정지 수준에 해당된다.

한편 예학영은 지난 2001년 서울컬렉션 모델로 데뷔한 후 MBC 시트콤 ‘논스톱4’와 영화 ‘백만장자의 첫사랑’ ‘해부학 교실’ ‘아버지와 마리와 나’ ‘배꼽’ ‘바리새인’ 등에 출연했다. 이후 지난 2009년 엑스터시와 케타민을 밀반입·투약한 혐의로 구속된 바 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