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대 100’ 박성광 “박지선과 서로 좋아했지만 타이밍 달랐다”

0
201802191423199021.jpg

KBS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코미디언 박성광이 동료 박지선과 애정전선을 공개했다.

20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퀴즈 프로그램 ‘1 대 100’에는 박성광이 1인을 출연, 5000만 원의 상금에 도전하며 100인과 경쟁한다.

이날 박성광은 MC가 "박지선과 서로 좋아했지만 타이밍이 어긋났다고 했는데 사실이냐"고 질문하자 "좋아했는데 타이밍이 달랐다. 내가 지선이를 좋아할 땐 지선이가 다른 사람을 좋아하고 있었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에 MC가 현재는 어떤 사이냐고 묻자 박성광은 "지금은 이혼한 부부 같다"고 해 두 사람의 변함없는 우정을 고백했다.

이어 박성광은 "택시기사님들은 진짜 저랑 박지선이랑 부부인 줄 아는 사람이 많다. 항상 설명했는데 이제는 지겨워서 그냥 인정해 버린다"고 말하며 공개 고백의 부작용을 토로해 좌중을 폭소케 했다.

한편 박성광이 도전한 ‘1대 100’은 20일 오후 9시에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