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합’ 심은경 “이승기·연우진과 찰떡 궁합…잘 맞았다”

0
201802211615482286.jpg

배우 이승기가 21일 오후 서울 용산cgv에서 열린 영화 ‘궁합’(감독 홍창표) 언론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 ‘궁합’은 조선 최고의 역술가 서도윤(이승기 분)이 혼사를 앞둔 송화옹주(심은경 분)와 부마 후보들 간의 궁합풀이로 조선의 팔자를 바꿀 최고의 합을 찾아가는 역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심은경이 이승기와의 호흡이 ‘찰떡 궁합’이었다고 말했다.

심은경은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에서 열린 영화 ‘궁합'(홍창표 감독)의 언론배급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유독 호흡이 잘 맞았던 배우들을 꼽아달라는 말에 "한 분만 꼽기 어렵게 느껴진다. 같은 신이 붙지 않았던 조복래 배우도 호흡이 잘 맞았다고 느껴질 정도"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 같이 나온 이승기, 연우진, 강민혁까지 서로 촬영하기 전에 잘 협의하고, 이야기 하고 이 신을 잘 살릴 수 있을까, 그런 부분들을 전 배우들이 호흡을 맞추고 얘기를 나눴다. ‘찰떡 궁합’이었다. 모두와 궁합이 잘 맞았다"고 설명했다.

‘궁합’은 사나운 팔자로 소문나 혼담을 거절당한 송화 옹주가 자신의 남편이 될 부마후보들의 사주 단자를 훔쳐 궐 밖에 나가 후보들을 염탐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퓨전 사극 영화다.

심은경이 주인공 송화 옹주, 이승기가 궐밖으로 나온 송화 옹주와 얽히게 되는 조선 최고의 역술가 서도윤 역을 맡았다. 또 김상경이 송화옹주의 아버지 왕으로, 연우진, 강민혁, 최우식이 각각 부마 후보들로 출연했다.

한편 ‘궁합’은 오는 28일 개봉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