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아수라, 정우성-황정민-주지훈 ‘초호화 캐스팅’&촬영 ‘카운트 다운’

0
201509081801029158.jpg

영화 아수라

영화 ‘아수라'(감독 김성수)가 초호화 캐스팅을 완료했다.

8일 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는 "김성수 감독의 범죄액션영화 ‘아수라’가 정우성과 황정민에 이어 주지훈과 곽도원, 정만식, 윤지혜, 김해곤, 김원해, 오연아와 윤제문으로 주요 배역 캐스팅을 확정하고 본격적인 촬영 카운트다운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영화 ‘아수라’는 말기암을 앓고 있는 아내를 위해 비리를 저지른 형사가 검찰의 압력으로 거악인 지방자치 단체장을 검거하려 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영화다.

‘아수라’는 불교의 6도에서 인간계(人間界)와 축생(畜生) 사이에 위치하는, 끊임없이 서로 싸우고 전쟁을 일삼는 ‘아수라도'(阿修羅道)에서 제목을 따 온 것으로, 지옥 같은 세상에서 살아남기 위해 싸우는 나쁜 놈들의 이야기다.

극중 정우성은 살기 위해서라면 못할 짓이 없는 강력계 형사 한도경으로, 황정민은 비리와 이권에 혈안이 된 악덕시장 박성배로, 주지훈은 한도경을 형처럼 따르다 그의 명으로 박덕배 시장 밑으로 간 형사 문선모 역을 맡았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