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日 골드디스크 5관왕 석권…아시아 원톱 증명

0
201802270831158429.jpg

트와이스©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트와이스가 제32회 일본 골드 디스크 대상에서 5관왕을 석권하며 ‘아시아 원톱 걸그룹’의 위상을 재입증했다.

27일 일본 골드 디스크 대상 홈페이지가 공개한 수상 내역에 따르면 트와이스는 아시아 부문의 ‘New Artist of the year’, ‘Best 3 New Artist’, 앨범 ‘#TWICE’로 ‘Album of the year’ 및 ‘Best 3 Album’, ‘TT’의 일본어 버전으로 ‘Song of the year by download’ 등 5관왕을 차지했다.

이 시상식에서 아시아 신인 아티스트가 5관왕에 오른 것은 트와이스가 최초다. K팝 걸그룹으로서는 2012년 카라 이후 2번째, K팝 아티스트로는 카라 및 동방신기(2015년), 빅뱅(2017년)에 이어 4번째다.

트와이스는 "지난해 일본에서 데뷔해 아직 1년도 지나지 않았는데 이런 큰 상을 받을 수 있어 정말 기쁘다. ‘#TWICE’는 일본 데뷔 작품으로 트와이스에게도 뜻깊은 앨범이다. ‘TT’ 일본어 버전은 저희가 처음으로 일본어로 부른 뜻깊은 곡이고 원곡과 함께 많은 분들이 좋아해 주셔서 정말 좋다. 앞으로 ‘원스’ 여러분들 더 기쁘게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수상의 기쁨을 전했다.

일본 레코드 협회가 주관하는 일본 골드 디스크 대상은 1986년에 설립돼 올해로 32회째를 맞이하고 있다. 전년도 음반 판매량과 음원 다운로드 수 등을 토대로 한 음악상인 일본 골드 디스크 대상서 트와이스는 지난해 6월 현지 데뷔 후 불과 8개월여 만에 5관왕에 오르면서 최고 인기 걸그룹 다운 면모를 다시금 뽐냈다. 트와이스가 지난해 6월 발매한 일본 데뷔 베스트앨범 ‘#TWICE’ 및 10월 공개한 첫 싱글 ‘One More Time’은 이미 일본 레코드협회로부터 플래티넘 인증을 받았다. 지난 7일 발매한 일본 두 번째 싱글 ‘캔디팝(Candy Pop)’ 역시 오리콘 누적 포인트 30만을 돌파하며 3연속 플래티넘 인증이 확실시 되고 있다.

일본 데뷔 8개월여 만에 앨범 출고량 100만장을 돌파한 것도 놀랍다는 반응이다.

한편 트와이스는 5월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서울 송파구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두 번째 투어 ‘트와이스랜드 존 2 : 판타지 파크(TWICELAND ZONE 2 : Fantasy Park)’의 막을 여는데 이어 일본에서도 공연을 이어간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