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 측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확정No…제안 받았다” (공식)

0
201802281059132868.jpg


배우 현빈이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 출연할까.



소속사 VAST 측 관계자는 28일 fn스타에 "현빈이 tvN 새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출연을 제안 받고 검토하는 단계"라고 전했다.


이날 앞서 한 매체는 현빈이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 출연한다고 보도했으나,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현빈이 제안 받은 여러 작품 중 하나로 다시 알려졌다.

만약 출연이 확정되면 현빈은 2015년 SBS ‘하이드 지킬, 나’ 이후 오랜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게 된다. 현빈은 그간 영화 ‘공조’, ‘꾼’에 출연하며 충무로 흥행 스타로 활약했고, 또 다른 영화 ‘창궐’과 ‘협상’에도 출연한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W’ 송재정 작가가 집필하고 ‘비밀의 숲’ 안길호 PD가 연출하는 작품으로 투자회사 대표인 남자주인공이 비즈니스로 스페인 그라나다에 갔다가 전직 기타 리스트였던 여주인공이 운영하는 싸구려 호스텔에 묵으며 기묘한 사건에 휘말리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hostory_star@fnnews.com fn스타 이호연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