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예지, ‘무법변호사’로 복귀..꼴통 변호사 역 (공식)

0

 

201802281733438988.jpg

배우 서예지가 tvN ‘무법변호사’로 브라운관에 복귀한다.

tvN ‘라이브’ 후속으로 5월 첫 방송 예정인 새 토일드라마 ‘무법변호사’(극본 윤현효/연출 김진민) 측은 28일 “’무법변호사’ 하재이 역에 서예지가 확정됐다. 이제까지 보지 못했던 색다른 서예지를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무법변호사’는 법 대신 주먹을 쓰던 무법(無法) 변호사가 자신의 인생을 걸고 절대 권력에 맞서 싸우며 진정한 무법(武法) 변호사로 성장해가는 이야기를 담는다. 가상도시 기성을 배경으로 ‘무법(無法) 아래 무법(武法)을 휘두르며 활개치는 변호사’라는 상상력을 더해 기대를 모은다.

하재이 역에 캐스팅된 서예지는 OCN ‘구해줘’에서 보여준 소름 돋는 연기로 안방극장에 강렬한 인상을 남긴 바 있다. 이에 독보적인 캐릭터 소화력과 사람을 잡아 끄는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아온 그가 선보일 다음 연기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 상황.

서예지가 이번에 연기하는 하재이는 머리보다 주먹이 먼저 나가는 자칭 꼴통 변호사다. 어린 시절부터 남다른 자존감을 가진 강인하고 똑 부러진 성격의 소유자다. 잘나가던 사법재판소 변호사였던 재이는 한 사건으로 봉상필(이준기 분)의 무법로펌 사무장으로 일하게 된다. 하지만 그는 상필과의 만남 이후 지금까지 단단하게 구축해온 자신의 신념이 송두리째 흔들리게 되는 혼란에 빠질 예정이다. 

tvN ‘무법변호사’ 제작진은 “서예지는 독야청청 변호사와 트러블메이커의 모습을 넘나들며 시청자들에게 새로움을 전달할 수 있는 유일무이한 배우여서 캐스팅하게 됐다”며 “오는 5월 ‘무법변호사’를 통해 서예지의 색다른 매력을 발견할 수 있으니 많은 관심과 애정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uu84_star@fnnews.com fn스타 유수경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