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수증2’ 이혜정 “돈은 써야 들어온다” 김생민 ‘당황’

0
201803041051135558.jpg

© News1 KBS 캡처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영수증2’ 이혜정이 자신의 ‘소비’ 가치관을 드러냈다.

4일 오전 방송된 KBS ‘김생민의 영수증2’에는 공감요정으로 ‘빅마마’ 요리연구가 이혜정이, 스타일리스트 한혜연이 ‘출장 영수증’에 출연했다.

이날 김숙은 이혜정이 소비 면에서는 자신보다 더욱 ‘윗길’이라고 소개했다. 이혜정은 스튜디오에 있는 ‘돈은 안 쓰는 것이다’는 문구를 보며 "’돈은 쓰는 놈한테 복이 있다’ ‘돈은 써야 들어온다’는 말이 있다"고 했다. 김생민은 자신과 완전히 다른 가치관을 가진 게스트 등장에 다소 당황했다.

이어 이혜정은 ‘어떤 부분 지출이 크냐’는 물음에 "식비를 가장한 탕진이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송은이는 "연예계 프로 탕진러를 모셨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