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키키’ 4회 연장 확정…다음주 스페셜 코멘터리 편성

0
201803060924294376.jpg

‘으라차차 와이키키’를 3주 더 만날 수 있게 됐다.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극본 김기호, 송지은, 송미소/연출 이창민)는 4회 연장 방송을 결정했다. 이에 따라 오는 4월 17일 20회로 종영, 안방극장의 웃음 성수기를 이어간다.

4회 연장 방송 결정과 함께 팀을 재정비하고 후반 10회의 완성도를 높이고자 ‘으라차차 와이키키’는 본 방송을 한 주 미룬다. 대신 12일과 13일에 코멘터리 스페셜 방송을 편성한다. 시청자들을 포복절도하게 만든 명장면과 청춘군단의 생생한 촬영장 뒷모습, 배우들의 코멘터리가 담길 예정이다.

‘으라차차 와이키키’는 김정현, 이이경, 손승원, 정인선, 고원희, 이주우 등 청춘군단의 몸 사리지 않는 열연과 상상을 초월하는 기발한 에피소드가 시청자들의 웃음 취향을 저격하며 큰 사랑을 받았고, 쉴 새 없이 터지는 웃음 속에서 공감까지 자아내며 호평 받고 있다.

매회 한계치를 갱신하는 청춘의 유쾌한 에너지로 어디에서도 본 적 없는 신개념 청춘 드라마로 자리매김했으며, 이는 온라인을 강타한 데 이어 시청률도 상승세에 올랐다. 여기에 풋풋한 청춘의 로맨스까지 더해지며 기대감을 한층 끌어 올리고 있다.

한편, 쫄깃해진 케미와 촘촘히 쌓인 서사 위에 환장의 새 역사를 쓰는 ‘으라차차 와이키키’는 한계 없는 웃음으로 2막의 포문을 열었다. 10회는 6일 오후 11시 JTBC에서 방송되며, ‘으라차차 와이키키’ 코멘터리 스페셜 방송은 오는 12일과 13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hostory_star@fnnews.com fn스타 이호연 기자

Facebook Comments